바이낸스 – 영국 새로운 금융 규제 준수 위해 신규 사용자 회원가입 일시 중단

Ruholamin Haqshanas
| 1 min read
면책조항: 이 기사를 투자 조언으로 받아들여서는 안됩니다. 암호화폐는 변동성이 큰 투자상품이기 때문에 투자 전 자체적인 조사를 수행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어도비

바이낸스가 영국에서 적용되는 새로운 가상화폐 마케팅 규제를 준수하는 과정에 따라 당분간 신규 사용자의 회원 가입을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월요일에 세계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바이낸스는 영국의 규제 프레임워크를 준수하기 위한 결정이었다고 블로그에서 전했다. 

10월 8일부터 영국 금융감독청(FCA)에 등록한 모든 가상화폐 기업은 자사의 홍보물을 스스로 승인할 수 있다. 

혹은 다른 승인받은 기관의 도움을 받아 대신하여 광고물을 검토하고 승인받는 것도 가능하다. 

새로운 규제가 적용되기 전에 바이낸스는 리빌딩소사이어티와 제휴를 맺었으며 영국에서 해당 마케팅사가 프로모션과 광고물을 승인할 것으로 기대되었다.

그러나 지난주에 FCA는 리빌딩소사이어티가 가상화폐 관련 광고물을 승인할 권한이 없다고 선언했다. 

바이낸스는 이러한 소식에 대응해 FCA와 긴밀히 협력해 새로운 규제 환경에서 고객의 편안하고 안전한 사용을 보장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표현했다. 

현재 바이낸스는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금융 프로모션을 승인할 FCA 승인 회사를 찾을 수 있도록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기존의 영국 바이낸스 이용자 중 “투자자 선언 및 적합성 검사”를 완료한 자는 계속해서 플랫폼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일시적 중단 기간 동안 신규 제품이나 상품에는 접근하지 못할 것이라고 바이낸스측이 밝혔다. 

거래소가 말하기를 “바이낸스는 FCA와 긴밀하게 협력해 사용자가 이러한 규제 환경에서 피해를 받지 않도록 보장하고 있으며 자사의 금융 프로모션을 승인할 적합한 FCA 승인 회사를 최대한 빠르게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암호화폐 플랫폼, 영국 새로운 규제 준수 위해 노력

지난주에 FCA는 디지털 자산에 관한 새로운 규제를 시행하기 시작했다. 이에 따라 암호화폐 회사들은 규제 당국에 회사를 등록하고 FCA 승인 회사로부터 마케팅 판촉물을 승인받아야 한다. 

주요 규제 중 하나로 가상화폐 거래소는 소비자에게 가상화폐 투자와 관련한 위험성에 관해 분명히 경고해야 한다. 

홍보물은 공정하고 투명해야 하며 오해의 소지가 없어야 한다. 게다가 신규 고객은 24시간의 쿨링 기간이 필수적으로 적용되어야 한다. 

코인베이스, 레볼루트, 바이낸스 등 선도적 가상화폐 거래소들은 영국의 새로운 규제를 준수하기 위해 모바일 앱과 웹 애플리케이션을 업데이트했다. 

코인베이스와 레볼루트는 고객 이메일을 통해 변경사항을 고지했으며 그 중에 가상화폐 거래에 관한 “위험성 경고문”이 추가된다는 내용이 포함되었다. 사용자들은 또한 이에 맞게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업데이트하고 사용할 것을 권유받았다. 

한편 바이낸스는 영국 소비자를 위한 특수 웹페이지를 제작했다.

함께 읽을 만한 기사

룸네트워크 전망 – 시장 강세 속 큰 폭의 하락, 투자자들은 다른 동전 코인으로 이동 중

2023년에 투자할 만한 디파이 코인 순위 – defi 코인 추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