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상 경력에 빛나는 R2E 프로젝트 에코테라의 사전판매, 5백만 달러 달성 임박

Gary McFarlane
| 1 min read
면책조항: 이 기사를 투자 조언으로 받아들여서는 안됩니다. 암호화폐는 변동성이 큰 투자상품이기 때문에 투자 전 자체적인 조사를 수행하시기 바랍니다.
출처 / 에코테라

6월 3일 토요일 – 올해 가장 흥미진진한 친환경 암호화폐 프로젝트 중 하나가 사전판매 단계의 중요한 이정표에 도달했다.

혁신적인 웹3 R2E(Recycle-to-Earn) 플랫폼인 에코테라(ecoterra)의 네이티브 토큰 ECOTERRA의 사전판매가 4,775,000 달러 규모에 이르렀다. 사전판매는 여덟 번째 단계에 진입하였으며, 토큰의 가격은 0.00925달러로 상승하였다.

초기단계에 참여하고자 하는 투자자들은 서두를 필요가 있다.

사전판매가 오백 칠십만 달러를 달성하게 되면, 이더리움 블록체인 상의 ERC-20 토큰으로 발행된, 에코테라의 가격은 8% 더 상승한 0.01달러가 될 것이기 때문이다.

하반기에 에코테라 토큰은 이 가격에 주요 거래소에 상장될 예정이다. 지금 참여하는 투자자들은 장부상으로 약 8%의 수익을 얻을 수 있게 된다.

프로젝트의 백서의 설명된 바와 같이, 에코테라는 ECOTERA 토큰에 의해 구동되는 올인원 웹3 생태계를 구축하고 있다. 이는 동종 최초의 R2E 시스템을 통해 재활용 및 재활용 소재의 거래를 촉진하고, 나아가 개인과 기업들이 탄소 발자국을 줄이도록 설계되었다.

에코테라의 사전판매는, 해당 생태계에 코카콜라, 칼스버그(Carlsberg), 에비앙 등을 포함하는 주요 음료 브랜드들이 추가된다는 발표 이후, 최근 수일간 상승 추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 발표로 해당 친환경 프로토콜의 사용성은 더욱 넓어지게되었다.

에코테라 애플리케이션의 사용자들은, 위에 언급된 브랜드와 그외 닥터 페퍼(Dr Pepper)와 같은 더 많은 브랜드의 병을 스캔하여 RVM(Reverse Vending Machines)을 통해 재활용 하는 과정에서 암호화폐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에코테라 생태계에 더 많은 유명 브랜드가 추가됨에 따라 수상 경력에 빛나는 해당 프로젝트에 큰 힘이 되고 있다. 해당 프로젝트는 환경 친화적 행동을 장려하기 위한 웹3의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

에코테라 방문

에코테라, 획기적인 R2E 개념 도입

블록체인 기술은, 올바르게 활용될 경우에, 환경 친화적 행동들을 촉진할 수 있는 전례없는 잠재력을 지니고 있다. 재활용에 대한 보상을 제공하고, 탄소 배출 감축을 보다 쉽게 만들며, 블록체인의 투명성을 통해 환경에 대한 영향의 추적 가능성 또한 제공할 수 있다.

그리고 에코테라는 위 세가지 외에도 더 많은 것이 가능한 올인원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있다.

에코테라는 재활용이 일어날 때마다 플랫폼의 네이티브 토큰 ECOTERRA로 보상을 제공한다.

출처 / 에코테라

친환경 웹3 스타트업인 에코테라의 R2E 앱은 RVM을 사용하는 모든 국가에서 지원된다. 이는 잠재 시장 규모가 꽤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해당 플랫폼은 개인과 기업이 탄소 발자국을 보다 쉽게 줄일 수 있도록 만들기 위해 탄소 절감 마켓플레이스를 제공한다.

에코테라는 또한 기업들이 에코테라 토큰 또는 다른 암호화폐를 사용하여 재활용 상품을 보다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재활용 소재 시장을 제공한다.

한편으로, 에코테라는, 블록체인의 투명성을 활용한 임팩트 추적가능 프로필(Impact Trackable Profile)을 이용해, 개인과 기업들이 자신들의 환경 친화적 노력의 과정을 추적할 수 있는 수단을 제공한다.

출처 / 에코테라

이 기능은 환경을 중요시하는 기업들 사이에서 꽤 인기가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들 기업들은 임팩트 추적가능 프로필을 사용하여 자신의 브랜드 이미지를 향상시키고 고객 로열티를 강화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에코테라 방문

에코테라 – 궁극의 친환경 유틸리티 토큰

에코테라 웹3 생태계의 경제적 백본을 담당하는 에코테라 토큰은 궁극의 친환경 유틸리티 토큰이 될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해당 토큰을 통해 자산소득을 얻을 수 있는 방법도 제공될 예정이다.

에코테라 개발팀은, 앞으로, 토큰 보유를 통해 자산 수익 흐름을 생성할 수 있도록, 스테이킹 프로토콜을 출시할 예정이다. 이는 공개 시장에서의 시세차익에 대한 기대 외에도 토큰을 보유할 추가 유인을 제공하게 될 것이다.

에코테라 토큰의 총 공급량은 20억개로 제한되며, 이 중 50%인 10억개가 사전판매에 할당될 예정이다.

생태계 유동성 확보를 위해 20%, 상장과 마케팅에 각각 10%, 기업 선정을 위해 5%가 할당된다.

나머지 5%만이 팀에 할당된다. 해당 팀이 큰 돈을 벌기 위해서는, 프로젝트에 장기간 집중해서 에코테라 토큰 가격의 펌핑이 실제로 가능하게 만들 필요가 있을 것이다.

앞으로 수십 년 동안의 전 세계적인 기후 변화 대응 과정에서, 현재 태동 단계에 있는 에코테라와 같은 친환경 웹3 프로젝트들이 점차 더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애널리스트들이 에코테라 토큰에 대해 큰 상승을 예상하고 있는 것은 그리 놀라운 일이 아니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메타버스포럼에서는, 백서 요약 내용과 현재 진행 중인 토큰 세일 정보 까지 순서대로 알아볼 수 있다.

에코테라 매수

 

함께 읽을 만한 기사:

카르다노 약세 전망, 하지만 신규 친환경 코인 ‘에코테라’는 펌핑

친환경 웹3 스타트업 에코테라 – 이스탄불 블록체인 서밋에서 수상···10% 가격 인상 앞두고 투자자 몰려 350만 달러 모금

에코테라(Ecoterra) 코인 구매 방법 – 2023년 구매 가이드